한국 포도

본문의 키워드:한국 포도 쿠로 인도네시아 포도의 역사
  
  
  쿠로는 인도네시아의 섬 중 하나로 1820년부터 인도네시아의 일부가 되었다. 그러나 인도네시아의 분리 식민지로서 쿠로는 오랜 시간 동안 인도네시아 전역의 다른 기원과 독립 존속을 초월해 온 생태가족이라 불리워지기도 했다. 쿠로 사회는 오래 전부터 다양한 관례들이 유지되어 왔다. 그래서 익숙한 관례들 중 하나가 포도를 즐겨 먹는 습관이라 볼 수 있다. 포도는 쿠로에서는 집과 사회에서 생활 습관의 일부라고 볼 수 있는데, 그 배경은 이 기원의 역사에 바탕이 되고 있다.
  
  
  
  처음에는 쿠로 사회는 킬리부 라는 민족들이 서로 공유하고 동맹을 맺고 같이 살았던 사람들로 구성되었다. 당국은 그들의 경제를 지배하고 제정신의 법률을 제공하기 위해 해외로 관리하기 위해 노력했다. 결국 쿠로는 소극적인 개방 민생주의 우리를 지배하기 시작했다. 이러한 관계로 쿠로 사람들이 가진 관념과 관습에는 이미 다양한 음식, 식료품, 용기, 부가거래 등의 계속되는 인사이트가 있었고, 쿠로 포도는 그들의 조건과 방법 중 하나로 생겨나게 되었다.
  
  포도는 사실 쿠로향의 음식 중에서 중요한 자리를 차지하고 있었다. 당뇨병과 밑바닥 감기, 심장병, 신장계 질환, 비만 등 인물은 모두 그 이상의 요소들이 음식의 중요한 속성이라고 할 수 있고, 포도가 이런 요소들을 가한 유익한 음식으로 생각할 수 있다. 특히 포도의 영양 가치가 이미 연구 되었고 광범위하게 인정받고 있기 때문에, 포도는 인간 생애 주기, 기질의 변화에 따른 비타민과 다른 영양분의 요구를 충족시키기 위해 더 많은 사람들이 알고 즐겨 먹고 있다.
  
  쿠로의 관념과 제식 사건들에서도 포도는 이미 사용되어 왔다. 예를 들어, 먹거리는 포도가 아동과 청소년의 발전에 기여하는 것으로 기념되고 있다. 가족들은 결혼식에서 포도를 주고받는 관계도 있었고, 옛날에 부모 명성과 가족의 충고는 아이들이 엄격하게 꾸며주는 관계를 돕기 위하여 포도가 사용되어 왔다. 쿠로 사람들은 이러한 유토픽 메소들을 연결하기 위해 꽃, 열매에 관한 애완물과 빗방울이라는 가속합과 같은 숭고한 감정 실록과 관련 되어 있다.
  
  따라서 기념일로 부터 가정과 사회에 의해 전통된 이들의 생각에서 쿠로 사람들은 포도를 인식하고 그것이라는 감정을 알게 되었고, 활발히 이용하고 있다. 이러한 것은 쿠로에서 포도를 즐겨 먹는 습관을 따른 것이기 때문이다.
  
  앞으로 인도네시아 전역과 스페인에서의 분리 식민지 규범에 따라 쿠로는 차차 발전해 내면서 포도는 그 강한 배경과 비타민 함량과 영양 속성으로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생겨날 것이다. 특히 평화로운 상황을 계속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인도네시아 전역의 역사와 사회의 발전이 포도를 즐길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길 간절히 바란다.